logo

한국어

커뮤니티

전시 일정  : 3월 27일(수) ~ 4월 7일(일요일)까지 

휴관일  : 4월 1일(월) 갤러리 정기휴관 

관람시간 : 오전 10시~오후 7시 

 

장소 : 갤러리 경북   02-737-8882

주소 : (03148)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길 36 원빌딩 4층   

인사동이라 주차장이 없고, 주말 차없는 거리가 시행중입니다. 

가까운 주변 유료 주차장을 이용하셔야 합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특별한 사정이 없는한 전시장에서 대기하고 있겠습니다. 

편한 시간에 방문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네이버 지도 링크 : http://naver.me/xgdWgbQI 

 

전시 작품 구입

 [액자&대형] 로힝야 난민의 이야기 전시 작품 인터넷 구입 페이지 입니다.

 

로힝야 난민의 이야기권학봉의 사진 보고서

The story of Rohingya refugee

Photo reports by Hakbong Kwon

ISBN : 978-89-6030-523-6 03660

등록일자 : 2019-03-22

출판사 : ()황금부엉이

저자 : 권학봉

분량 : 250

판형 : 210*220

발행일 : 2019년 4월 10일 초판 1쇄 발행

 

 

예약구매 : 

https://www.cyber.co.kr/shop/goods/goods_view.php?goodsno=6507&category=030050030  

 

[출판사 서평]

다큐멘터리 사진작가란 도대체 뭐 하는 놈들이냐?

사진에 관심이 많은 애호가라도 이런 궁금증을 가진 사람들이 많았을 것이다.

다양한 다큐멘터리 사진의 장르중에서도 소수민족과 차별그리고 난민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다큐멘터리 사진 작업의 결과물을 한권의 책으로 모았다.

어떤 이야기를 어떤 방식으로 전달하는지에 대한 기술적인 표본차원에서도 의미가 있지만 단순히 책장을 넘기면서 등장하는 이미지의 힘에 빠져드는 것도 나쁘지 않은 읽기 방식일 것이다국내에서는 매우 드문 사진 보고서라는 것도 충분히 가치가 있다

 

 

페이스북 이벤트 페이지로 보기

https://www.facebook.com/events/247652379367080/ 

 

 

 

_작가 노트

 

 

괜찮아너네 집에 안 데려가도 돼

단순히 영국식민지 시절 앞잡이라고 일갈하면서 문제를 극단적으로 평면화 시켜 바라보는 냉소적 태도는 반성해야 한다우리가 잘 모르는 영국의 인도 제국시절 아라칸왕국과 버마의 꼰바웅 왕조때 일들을 자세히 살펴보지 않으면 독재 군부의 입장을 대변하는 앵무새가 될 수 있다우리는 제3자의 입장에서 로힝야와 미얀마의 문제에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지고 정의란 무엇인가를 생각하며 살펴보자그러니 난민 문제에 무턱대고 혐오감을 들어내지 않아도 된다로힝야는 자신들이 태어난 고향땅미얀마의 라카인주로 정당한 국적을 가지고 돌아가고 싶은것 뿐이다그것이 이야기의 주제이자 모든 것이다.

 

 

이번 난민촬영과 인터뷰는 캠프에 정착한 지 딱 1년이 되는 시점에서 이루어졌다.

캠프에서 어떻게 생활하고 있는지를 들여다보는 것이 가장 큰 목적이기는 했지만개인적으로는 국내언론이나 인터넷 여론으로 형성되고 있는 로힝야 문제들 즉 진짜 불법이주민인지또 방글라데시로 대거 탈주 할 정도로 미얀마 내 살인방화협박탈취 등의 문제가 존재했는지를 알아보는 것 또한 중요했다언론보도는 큰 사건의 개요를 훑는 수준에 머물렀기 때문에 뭔가 피상적이며 구체적이지 않다는 인상이 강했기 때문이다.

 

 

촬영기간 중 만난 사람들에게 공통적으로 한 질문은 아버지나 할아버지의 고향 또는 태어난 장소가 어디인지를 묻는 것이었다대부분 라카인주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이 아버지와 할아버지그리고 증조할아버지가 태어난 장소였으며구체적인 마을 이름까지 기억하고 있었다미얀마아니 이전의 버마 탄생을 바간왕조의 후예라고 쳐도 영국 식민지 시절을 제외하면 미얀마가 라카인주를 정치적으로 완벽히 지배한 기간은18세기 말 42년을 채 넘기지 못한다포르투갈의 기록을 살펴보아도 17세기에 이미 라카인주에는 많은 수의 무슬림들이 힌두교인불교도인들과 함께 살고 있었다고 한다그런 상황에서 불법이주민 취급은 다분히 현 미얀마 정부의 치부라는 생각이다현시점에서 최소 3대 이상 자국의 영토에 정착해 거주해온 사람들을 민족 단위로 분리해 국적을 박탈하고기억조차 나지 않는 오래전 고향으로 돌아가라고 하는 주장은 UN 창립 이후 최악의 소수민족 정책임에 틀림없다.

 

 

현재 로힝야 난민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국가는 미얀마밖에 없다인터뷰한 모든 로힝야들이 미얀마 정부에 요구하는 것은 같은 국민으로서 대우해달라는 것이었다대단한 배상이나 금전적 요구가 아니라다른 국민들과 마찬가지로 생명과 재산을 국가로부터 인정받고 함부로 죽임을 당하거나 재산을 빼앗기지 않을 수 있는 국적을 달라는 것이 로힝야가 원하는 전부다인터뷰한 로힝야들은 자신의 고향이 미얀마이며방글라데시는 외국이라고 말했다생명과 재산의 보장이 있다면 당장이라도 고단한 난민캠프를 떠나 자신들의 고향으로 돌아가겠다고 말했다미얀마는 인종청소나 다름없는 소수민족 탄압을 중단하고미얀마 내 로힝야들에게 시민권을 부여해 교육과 제도를 통한 국가 통합을 시도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싶다.

 

 

이런 미얀마식 로힝야 소수민족 해결방법은 민주주의와 인권을 명분으로 하고 있는 국제사회의 역사에 전무후무하다이런 폭력적인 해결방법을 국제사회가 묵과할 경우 다른 국가에서도 소수민족 문제를 이렇게 해결하지 않으리라는 보장은 어디에도 없다우리도 어떤 사회에선가는 소수민족 취급을 받을 수 있고그게 아니라도 이런 방식은 우리 사회가 지켜온 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지향점을 향한 노력을 아무 의미 없는 물거품으로 만드는 것이나 다름없다이것이 우리와는 종교도 인종도 지리적 위치도 상관없는 로힝야 문제에 관심을 가져야만 하는 이유라고 생각한다다 집어치우고 생각해도 너무하지 않은가몇몇의 시선만이라도 이들을 향할 수 있게 한다면 내 사진의 쓸모는 다한 것이라 믿는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789_1934 

쿠투팔롱 로힝야 난민 캠프,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군담캠프에서 바라본 쿠투팔롱캠프의 전경이 낮은 구릉지대에 끈임없이 펼쳐저 있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814_7888

도로 보수공사를 하는 일용직 난민,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캠프를 관통하는 주 도로는 벽돌로 포장이 되어 있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838_9261

텐트 앞에선 사람,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조리 나카튼은 옆마을이 불타는 소식을 듣고 탈출하는 과정에서 손주와 가까운 친척이 총에 맞아 죽었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858_6619
 
재봉일을 하는 사람,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하라다는 미얀마에서의 경력을 살려 옷을 만들어주는 일을 한다이를 위해서 중고로 재봉틀을 구입했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887_3229

캠프를 바라보는 남자,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알리 무사는 아홉명의 가족을 데리고 7일간 걸어서 국경을 건널수 있었다.

 

 

 

 

 

 

 

7c0d14793069d7307f41465224f68cbd_1553463903_9666 

우리는 야만인이 아니다. 2018, 콕스바자르방글라데시

아미르 후세인은 미얀마정부에서 발급한 여러 공문서를 보여주면서 말했다.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7 미스 대구 선발대회 후보자 촬영대회 [1] file ♥낭만/현영찬♥ 2019.04.17 170
636 김기택작가 산의 향기. [7] file chugger/이종건 2019.04.12 309
635 류태열사진전 [4] file 멋장이 2019.04.04 327
634 海潭/김연우님 고매 사진전시회를 알려드립니다 [31] file ♥낭만/현영찬♥ 2019.03.31 370
» The story of Rhingya refugee, 권학봉 개인전, 로힝야 난민의 이야기 이대로_359364 2019.03.25 232
632 제9회 대구무용사진찰영회 [3] file 시간여행/배쌍호 2019.02.10 749
631 두루미 사진가 한일 1회 초대전시 초대장 [31] file chugger/이종건 2019.02.06 855
630 33회 창원 전국사진공모전 [2] file ♥낭만/현영찬♥ 2019.01.22 468
629 사천예술회관 사진 전시회. [8] file 안점수 2018.12.10 629
628 제3회 생명의 강 낙동강 사진공모전 [3] 도야 2018.11.15 907
627 급 고령군 행사안내 [3] file ♥낭만/현영찬♥ 2018.10.12 925
626 논산 전국 사진 공모전 [3] file 김용구 2018.10.11 482
625 신원사 명성황후 추모천도제 [3] file 홀스타인-박무길 2018.10.06 504
624 제64회 백제문화제 사진공모전 안내 [5] file 창희 2018.09.27 482
623 제4회 굿모닝 바다사랑 속초 설악문화제 촬영대회, 50명 선착순 델피노콘도 무료 제공 [2] file 청유/靑柔 2018.09.25 400
622 제9회 녹색생태 환경사진공모전 [2] file ♥낭만/현영찬♥ 2018.09.21 574
621 순창 전국 사진공모전 [6] file ♥낭만/현영찬♥ 2018.09.17 610
620 서울세계불꽃축제2018 10.6.토 1:00 PM - 9:30 PM 여의도 한강공원정보 [10] file 청평/김성모 2018.09.10 812
619 제3회 국악어울림축제 장승퍼포먼스 공연 안내 [3] file 김종흥 2018.09.07 498
618 바다 사진 공모전 [4] file 呉世安 2018.09.07 830
617 제5회 연천 통일바라기축제, 31일부터 3일간 개최정보 [2] file 청평/김성모 2018.09.02 474
616 제2회 홍성역사 인물축제 공모전을합니다 [4] file ♥낭만/현영찬♥ 2018.08.17 552
615 제1회 대구광역시 서구 과거와 현재 사진공모전을합니다 [5] file ♥낭만/현영찬♥ 2018.08.17 368
614 [공모전] 제25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7월13~8월20일) [3] file 포토에어2018 2018.08.09 559
613 2018.10.1~15(소인유효)가평관광전국사진공모전 [2] file 청평/김성모 2018.08.07 368
612 제3회 거제전국 사진공모전을 알려드림니다 [2] file ♥낭만/현영찬♥ 2018.07.31 471
611 강진 남미륵사 행사 안내 [3] file ♥낭만/현영찬♥ 2018.07.27 566
610 [공모전] 제25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7월13~8월20일) [1] file 포토에어2018 2018.07.26 386
609 2018 에너지 작품 공모전 [2] 呉世安 2018.07.25 415
608 김포전국사진 공모천 [2] file ♥낭만/현영찬♥ 2018.07.22 339